Blog

BlackBerry sues Ryan Seacrest-backed company over iPhone keyboard accessory

January 4, 2014

BlackBerry sues Ryan Seacrest-backed company over iPhone keyboard accessory

BlackBerry sues Ryan Seacrest-backed company over iPhone keyboard accessory:

From the beginning, BlackBerry has always focused on offering an exceptional typing experience that combines a great design with ergonomic excellence. We are flattered by the desire to graft our keyboard onto other smartphones, but we will not tolerate such activity without fair compensation for using our intellectual property and our technological innovations.

처음부터 블랙베리는 좋은 디자인과 인체공학적 혁신을 결합한 특별한 타이핑 경험을 제공하는 데 주력해왔습니다. 다른 스마트폰에 우리의 키보드를 적용하려는 노력을 통해 우리의 노력이 돋보이는 것은 좋지만, 우리의 지적 재산과 기술적 혁신을 합당한 대가 없이 사용하는 행위는 용납할 수 없습니다.

언젠간 일어날 거 같은 일이었다.
그런데 아직 나오지도 않은 99달러짜리 액세서리 스타트업을 고소할 정도로 절박한가…?

I had a feeling that would happen.
But, are they THAT desperate…?